자동차 정비소에 도착한 모터보트...

Posted by 햇살과산책
2007. 10. 19. 14:39 사람과사람/일상에서 만남
반응형
현재 거주하는 곳에서 차로 5-10분 정도거리에 정비단지가 있어 주변에 유난히 자동차 정비업소가 많은편인데, 4살짜리 우리 아이는 "차 아야해서 들어왔어"라며 이야기할 정도로 곳곳에 있습니다.

몇일전 식사하다 들어오는 길에 동네 정비업체 앞에 모터보트가 서있길래 처음보는 광경이라 사진에 담아봤습니다. 거주하는 곳이 안산이라 바닷가가 멀다고 할수는 없지만 현재 거주하는 상록수부근은 해안로에 가까이 있기는 하지만 이곳의 바닷가는 흔히 상상하는 포구라던가 하다못해 횟집촌이라던지 어시장 그런것들조차 없습니다. 오히려 공단을 훌쩍지나서 오이도에나 가야 할정도이고 그 중간지대에는 일반적으로 알려진 곳이 없습니다. 현재 거주하는 곳에서 오이도까지의 거리라면 지하철타는 시간만 따지면 거의 4호선 사당부근에 도착할 정도의 거리라 그리 가깝다고 할수는 없습니다.

집에 오는길에 아이가 배가 있다고 하기에 이녀석이 그림책을 너무 보더니 헛것을 봤나 싶어서 돌아보았더니..아마 모터부분의 수리라 이곳까지 오지않았을까 생각해봅니다.
그래도 거리상 가깝다고 할수 없는데 아는 사람일까.. 아니면 모터보트 수리에 일가견이 있는 곳일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반응형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