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거뉴스... 자추 혹은 알바..

Posted by 햇살과산책
2007. 10. 30. 21:41 웹이야기/시간과 공간 ... 유저
반응형
이전 이와 관련된 포스팅에서 이명박 부인의 블로그와 관련해 알바생이나 지인들을 동원한 자추가 아닐까 하는 잠정적인 결론을 내린적이 있는데 이와 비슷한 일들이 계속 일어나고 있습니다.

오늘 블로거뉴스로 송고하다 같은 시간에 올라온 글이 있었는데 송고한 영역의 어긋남은 그렇다 쳐도 조회수 1에 추천은 16이고 해당글을 보니 정보성이긴 하지만 관련 상품을 취급하는 쇼핑몰의 배너가 들어간 것이 보입니다. 그것도 블로거뉴스로 송고된지 불과 10분안에 일어난일인것을 감안하면 알바나 지인들의 자추라고 생각됩니다.쇼핑몰의 링크야 블로그 주인의 자유지만 아무리 생각해봐도 해당글을 읽어보지도 않고 추천한 것으로 생각됩니다.

비슷한 것이 하나더 보이는데 1분 간격으로 나온것인데 다음 블로거뉴스측에 드리고 싶은 이야기는  처음화면에 노출되는 것은 상시 모니터링이 필요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몇시간이 지난후 지금 살펴보니 오픈에디터의 추천수가 10임을 감안하면 첫화면 노출로 인한 조회로 이부분의 구별이 어렵습니다.

개인적인 소견으로 네이버의 지식인 서비스가 아직까지도 영향력을 지니고는 있지만 점점 신빙성을 잃어가는 이유는 광고성 글이 남발이기 때문으로 생각합니다. 블로거뉴스는 물론 메타블로그와 구분되는 특성이 있다고 생각하지만(특색을 가지고 규정지어 이야기하기는 아직 애매합니다) 일단 파급력이 다르다고 여겨지기에 이런식의 자추 혹은 알바로 의심되는 글들이 많아지기전에 자구책을 강구할것을 이야기하고 싶습니다.(지금이야 만연된것이 아니기에 크게 부각되는것은 아닌데다 오픈에디터들이 나름대로 무보수에 가까운데도 불구하고 양질의 콘텐츠가 노출하기위한 노력을 한다고 알고있습니다) 하고자 하는 이야기는 간단합니다. 읽어보지도 않고 추천할수 있는 기능을 없애는 것부터 시작해야 할것으로 보입니다. 물론 그런다고사라질것 같지는 않지만 출발점이라고 생각됩니다.

제가 작성한 글을 송고하고 확인하는 과정(송고후 10분정도 흐른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블로거뉴스 첫페이지에 노출된것을 조회수를 볼수있게 상세보기한 화면입니다.

조회수 2는 제가 확인하느라 올라간 숫자입니다.
그 밑에는 같은 방식으로 올려진 것으로 보이는 글
내용을 보았을때는 나름대로 괜찮은 글이었지만 이런 방식으로 송고되고 콘텐츠 영역에 노출되는 것은 문제가 있습니다. 이부분은 개선책을 생각해주실길 블로거뉴스측에 말씀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블로그의 관련글
2007/10/05 - [사람과사람/일상에서 만남] - 이명박 후보의 부인 블로그 - 블로거뉴스와 관련해서..

2007년 10월 31일 보충

오늘도 블로거뉴스에 들어갔더니 여전합니다..
이런 블로그가 몇개 생성된듯 합니다. 신종수법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해당 작성자의 블로거뉴스 목록을 봤더니 적당한 내용의 글에 적당한 추천수를 유지하면서 공통적으로 블로거 뉴스에 송고한지 몇일 되지 않았습니다.(제가 내용을 확인해서 조회수가 하나씩 올라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반응형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아즈다다
    • 2007.10.30 22:03
    맞는 말씀입니다. 다음 블로거뉴스를 항상 볼 때마다 조회수에 비해 추천수가 몇배이상 높습니다. 조회수는 10도 안되는데 추천수는 20이면서 블로거뉴스메인에 있는 실시간인기블로거뉴스로 올라가 있고 블로거 해당 카테고리의 추천 베스트에 올라가는 것은 문제입니다. 자기가 올린 글은 누가 추천해줄 때까지 기다려야지 조회수도 안나오면서 추천수를 올려 추천 베스트에 올린들 그다음엔 사람들이 그 글을 봐줄리도 없는데 억지로 추천하지 마십시다..지발..
    • 오픈에디터의 추천을 받은것은 그럴수 있으며 그부분은 개인생각으로는 블로거뉴스의 고육책 혹은 나름대로 최선의 선택으로 생각되지만 제가 이야기한 부분은 오픈에디터의 권한은 10단위로 알고 있습니다. 조회수 1에 추천수 16이라는 숫자는 일종의 조작일 가능성이 높다는 의미로 말씀드린 것입니다. 물론 블로거뉴스측에서 조작했을리는 만무하고 시스템상의 개선점이라 생각되어 이야기한것입니다.

      방문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 ..
    • 2007.10.31 20:24
    저도 블로거뉴스를 보면서 궁금하던점이 조회수에 비해 추천이 저렇게 많을까 곰곰히 생각을 해봤는데요..조금 더 생각을 해보닌깐 본문에 추천버튼 같은거 다시는 분들 있자나요.그걸 이용해서 추천을 한게 아닐까 짐작을 합니다.
    • 본문에 달린 추천버튼을 누른다는 것은 내용을 한번 보았고 즉 조회수가 올라간다는 의미인데 제가 이야기하려던 것은 읽지도 않고 추천을 한다는 의미입니다.
      즉 서로간에 조작이 아닐까 하는 의미입니다. 이부분은 블로거뉴스 콘텐츠 영역에서 바로 추천이 가능하고 조회수에 포함되지 않기에 불일치가 발생한것을 알수있습니다. 더불어 추천수가 오픈에디터의 권한이 10인점을 감안하면 조회수1에 추천수 16이고 송고한지 10분정도 지났다는 의미에서 자연스럽게 읽었다는 전제가 무너집니다(최소한 제가 유추할수 있는 상식으로..)

      방문해 주셔서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