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햇살과산책

변화하기 시작하는 UCC 동영상의 상업적인 활용 본문

초보의 영상활용/보관 및 활용

변화하기 시작하는 UCC 동영상의 상업적인 활용

햇살과산책 2007. 12. 11. 16:53
반응형
블로깅을 시작한 올해초부터 관심을 가지고, 현재 블로그의 가장 큰 주제가 되어버린 UCC 동영상 서비스를 돌이켜보면 처음에는 영상을 제작하던 사람으로서 난관중에 하나였던 웹에서의 스트리밍이 무료라는점에다 많은 반응을 얻을수도 있다는점등등 상당한 매력을 지닌 서비스로 인식했다가 몇가지 생각해보게 된것은 업체들의 수익과 관련된 현실이었습니다.

대부분이 적자상태이거나 답보상태 인데다 뚜렷한 수익모델이 없기에 생기는 서비스 자체의 운영이 어디까지 가능한지 궁금함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소비자 입장에서 중요할수도 아니면 별로 중요하지 않을수도 있는 부분이긴 하지만 자신의 저작물이 올려진 공간이라는 점에서 다루는 콘텐츠나 운영방법에 따라서 안정성도 하나의 중요요소가 될수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사용하다보니 이부분은 별도의 원본이 존재하기에 제작자의 인식에 따라서 제어할수 있는 부분이고 상대적으로 많은 서비스 업체수로 인해 한군데를 사용하기보다 여러곳에 자신의 영상물을 올리는 경향이 더 강하고 현재 사용추세가 손수제작물이라는 원래 이름이 무색할 정도로 2차저작물이거나 공중파등에서 만들어진 영상물을 단순재가공하는 형태가 절대다수를 차지하기에 원본의 보관이나 안정성측면에서의 접근을보면 어느정도 희박한 의식을 가지고 있고 이부분은 현재도 상당히 유효한 분석이라고 생각됩니다. 다만 저작권 분쟁이 본격적으로 시작될 전조들이 보이기 시작하기에 이부분의 사회적 합의를 어떤식으로 도출하는냐에 따라서 서비스의 향방은 많은 탄력 혹은 위축을 가늠할수 있는 아주 중요한 요소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이전에 UCC 동영상 이벤트나 공모전과 관련해서 짧은 시간에 자사나 특정집단의 자화자찬식 홍보물을 아이디어 차원을 넘어서는 제작물을 만들어내라는 식의 것들이 많았기에 실효성에 상당한 문제들이 있었고 반응도 적었던것으로 생각합니다. 더불어 어렵게 만들어진 것들도 재사용이 불가능하게 특정회사에 타켓팅된 UCC 동영상 프로필을 요구했던 업체는 나중에 불합격자들의 원성을 넘어서는 잠정적인 안티세력으로 만들어버리기도 했습니다.

개인생각으로 수익배분 모델은 여러가지 현실적으로 난점이 많기에 오히려 이부분에 할애하는것을 UCC 동영상과 관련된 문화적 축제의장으로 승화시키는것은 어떨까 하는 생각들을 종종 이블로그에 이야기하곤 했었는데 역시 서비스 당사자들은 이부분을 넘어서서 실제 수익성과 홍보성을 더욱 극대화 시키는 방법들이 시도되고 있는것을 볼수 있습니다.

일단 가장 큰 매력을 주었던것은 엔터테인먼트 사업과의 연계가 아니었을까 생각됩니다. 이부분을 가장 극대화 시킬수 있었던 곳은 SM에서 운영하던 엠엔캐스트가 아니었을까 예측해 봤지만 박진영의 JYP와 엠군에서 실시했던 오디션이 많은 반응을 얻었습니다. 아마 올한해 UCC 동영상과 관련해서 실질적으로 가장많은 관심을 받은곳은 JYP엔터테인먼트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오디션, 원더걸스의 텔미.. 지금은 다음 TV팟과 아이디어 차원의 뮤직비디오 공모를 하고 있습니다.

뮤직비디오 공모 웹페이지 바로가기

뮤직비디오 공모 홍보영상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으로 일반기업의 이용에 관한것인데 적은비용으로 많은 효과를 기대할수 있는 바이럴 마케팅 방식의 광고들이 선보였습니다. 기아의 카렌스포머나 LG전자의 남태희를 이용한 동영상을 들수 있습니다.

블로그의 관련글:
2007/08/28 - [UCC 동영상 속으로/FUN & FUN] - 카렌스포머 2부가 나왔네요..
2007/08/25 - [초보를위한 영상활용/보관 및 활용] - 카렌스포머와 남태희 - SCC 혹은 CCC
2007/08/20 - [UCC 동영상 속으로/화제집중] - 남자 김태희.. CF에 등장

그다음에 눈에 보인것은 기업에서 직접적으로 시리즈물이나 드라마 형식의 웹용 영상물을 제작하는 방식을 취한것들이 보였고, 돈버는 기계 혹은 상대적인 박탈감을 가진 무능으로 해석될 여지가 있었던 공중파용 광고때문에 많은 반론을 받았던 푸르덴셜에서 아이와 아빠의 즐거운 모습의 공모를 통한 공중파 광고의 활용을 볼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에 선보인 푸르덴셜의 소비자의 직접적인 영상을 활용하는 것은 이미지가 아닌 제품을 직접적으로 판매하는 곳에서는 촬영된 영상물의 퀄리티와 기기의 한계로인한 화질이 공중파용 판매목적으로 쓰이기에 난점이 있기때문에 재제작하는 방식을 가진것으로 보입니다. 위의 푸르덴셜의 광고는 화질을 떠나 리얼리티적인 요소가 더중요하기에 현재의 방식이 유효한점을 감안하면 자사의 목적과 상품이나 전달하려는 메시지의 특성을 잘파악해서 사용하면 될듯합니다.

최근에는 KTF의 쇼에 밀리는감을 많이 보여주었던 SK의 영상통화 티라이브의 공중파용 광고에 소비자의 직접적인 아이디어를 공모해서 제작하는 모습을 볼수 있습니다.

관련보도자료:ZDNET -  내가 찍은 UCC「광고 속으로」



대선정국에서 UCC 동영상 활용이 선관위의 제한으로 김이빠진듯하지만 이부분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후보는 문국현 후보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최근 대선용 공중파 광고를 공모된 UCC 동영상을 활용하는 이벤트를 진행중이기도 합니다.

블로그의 관련글:
2007/12/09 - [UCC 동영상 속으로/화제집중] - 문국현 후보의 2번째 그리고 이명박 후보의 또 다른 TV CF
2007/12/04 - [초보를위한 영상활용/보관 및 활용] - 문국현 캠프의 UCC 공모전(추후 공중파 방영예정)
반응형
4 Comments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diarix.tistory.com/ BlogIcon 그리스인마틴 2007.12.12 00:22 잘 읽었습니다.
    이해할 수 있는부분도 있고 없는 부분도 있지만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뒤늦은 ucc 따라잡기 중이라서 다양한 정보를 접하는 중인데
    장문임에도 한줄 한줄 정성이 들어있어 좋았습니다.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betterface.kr BlogIcon 햇살과산책 2007.12.12 10:58 신고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셨다니 보람을 느낍니다.

    방문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damool82.egloos.com BlogIcon 다물 2007.12.13 12:12 예전부터 지금까지 쭈욱 UCC를 보고 있는데 아무리 봐도 이쪽에서 돈을 벌려면 광고가 최고인 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betterface.kr BlogIcon 햇살과산책 2007.12.13 12:34 신고 서비스 업체에서는 아직까지 광고를 게재하는 것으로는 수지타산이 맞지 않는다고 하더군요. 이부분은 유튜브도 마찬가지라고 알고있습니다.

    다만 바이럴 형식의 광고로 이용하려는 생산자 혹은 공급자는 염두에 두어볼만 하지만 콘텐츠의 전체적인 구성중에 지나치게 빈도가 많아지면 소비자의 관심이 반감되어 오히려 역효과가 생길수도 있습니다.

    자화자찬식 혹은 오로지 상품의 홍보만을 위한 영상물은 오히려 반감을 살수도 있으리라고 생각해볼 부분이 있습니다.

    그래도 아마 마케팅 전문가들의 새로운 방식이 도출될것으로 예상되기는 하는데 그전에 새로운 방식을 적용해서 효과가 생길만큼의 사용자의 반응을 지속적으로 이끌어갈만한 매력이 있어야 하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이부분은 동영상 서비스를 하는데 비용이 많이 들기때문인데 물론 지나친 상업화는 보기에 싫지만 어느정도는 맞추어 나가는 부분이 서비스 유지차원에서 의외로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방문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