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햇살과산책

피에타 8월말 개봉 - 김기덕 감독 18번째 영화 본문

영상 속으로/영화

피에타 8월말 개봉 - 김기덕 감독 18번째 영화

햇살과산책 2012. 7. 4. 14:14
반응형

김기덕 감독의 신작 영화 8월말 개봉예정..

인간의 부조리하고 악한 본성의 연원을 생각하게 만드는 그의 작품들..

오랫만에 보는 조민수와 이정진이 자칭엄마와 아들로 등장..

미켈란젤로의 작품인 피에타를 모티브로 삼은영화

공식적인 예고편은 아직 안나온듯..

어떤 내용으로 전개될지 매우 궁금합니다.


7월5일나온 김기덕감독의 피에타 영화예고편



미켈란젤로의 피에타 관련 동영상




세계 3대 영화제를 휩쓴 거장 김기덕 감독의 열여덟 번째 영화 <피에타>(제작: 김기덕 필름, 배급: NEW)가 8월 말 개봉을 확정 지었다. 미켈란젤로의 3대 조각 작품 중 하나이자 바티칸의 성 베드로 성당에 있는 ‘피에타’ 상을 완벽 재현한 포스터를 공개해 2012년 하반기 최고의 화제작으로 벌써부터 예고하고 있다. 


4년 만에 대중의 품으로 돌아온 김기덕 감독의 <피에타> 8월 말 개봉 확정! 


2001년 <나쁜 남자>로 파격적인 소재, 선과 악을 오가는 강렬한 캐릭터로 평단과 대중을 동시에 사로잡았던 김기덕 감독. 그 후 11년, 더 잔인하고, 더 악랄하고, 그러나 통렬한 슬픔을 지닌 영화 <피에타>를 선보인다. ‘자비를 베푸소서’의 뜻을 지닌 <피에타>는 악마 같은 남자 ‘강도(이정진)’앞에 어느 날 엄마라는 ‘여자(조민수)’가 찾아와 이 두 남녀가 겪게 되는 혼란, 그리고 점차 드러나는 잔인한 비밀을 그린 작품이다. 또한 김기덕 감독의 새로운 ‘나쁜 남자’ 페르소나로서 연기 인생의 터닝포인트를 맞이한 배우 이정진과, 30년 경력의 동물적 감각으로 ‘흑발의 마리아’로 재 탄생한 배우 조민수가 새로이 호흡을 맞춰, 그간의 이미지를 뒤엎는 파격 연기 변신에 기대가 모아진다. 


“자비를 베푸소서” <피에타> 

8월, 용서받을 수 없는 두 남녀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조민수, 이정진 두 배우가 선사하는 전율의 호흡을 미리 엿볼 수 있는 영화 <피에타>의 포스터가 첫 공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의 제목이자 이야기의 모티브가 되는 ‘피에타’는 이탈리아어로 ‘자비를 베푸소서’란 뜻으로 성모 마리아가 죽은 그리스도를 안고 있는 모습을 표현한 그림이나 조각상을 말한다. 비극적 탄식을 초월한 아름다움을 전하는 미켈란젤로의 바티칸 ‘피에타’ 상을 완벽 재현한 <피에타>의 포스터를 향한 관심이 뜨겁다. 영화 속 여자와 강도를 그대로 은유 하는 것인지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하는 가운데, “결코 용서받을 수 없는 두 남녀”라는 카피는 그 완성도를 높여주었다. 또한 포스터 촬영 현장에서 명화를 뛰어넘어 아름다움 속에 숨겨진 통렬한 슬픔과 탄식을 완벽하게 표현해낸 배우들에게 스태프들의 찬사도 이어지고 있다. 


4년 만에 대중의 품으로 돌아온 김기덕 감독의 열여덟 번째 영화 <피에타>는 8월 말 개봉 예정이다.




스틸컷








공개된 다른 포스터






반응형
0 Comments
댓글쓰기 폼